[시사] 박근혜 결국 끝장나나. 홍준표, “최고위 연기 없다” 제명 강행할 듯.

 

[로스앤젤레스=시니어타임즈US]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오는 3일에 있을 최고위를 연기할 의사가 없음을 밝혔다. 홍 대표는 최고위를 통해 박근혜 대통령 포함 친박의원 제명을 강행할 것으로 예상된다. 그 동안 최고위 소집을 두고 친박계 반발과 함께 서청원 의원의 폭로 등 홍 대표가 코너에 몰린 듯한 분위기가 만들어졌다. 하지만 방미 후 홍대표는 최고의 강행, 제명 강행을 예상하는 행보를 보이고 있어 3일이 자유한국당 최고의 위기로 보인다. 당내 한 인사는 지금 분위기가 제명 강행으로 갈 경우 최고위에서 표결로 부결될 수도 있다. 홍대표 본인의 정치적 생명도 위험하다는 반응도 나오고 있다.

“홍준표 지지하면 박근혜 대통령 구해줄줄 알았는데…”

한편 홍준표 대표의 이 같은 강행군을 보고 많은 애국 시민들은 애통을 넘어 분노의 반응을 보이기도. 미주동포들이 활동하는 단체 카톡방에서는 “홍준표 지지하면 박근혜 구해줄줄 알았는데, 알고보니 더하네”라는 반응, ‘속았다’라는 반응 등 지지철회 메세지가 이어졌다. 오는 3일, 자유한국당 최고위 결과에 따라 홍대표의 정치 생명도 운명에 놓일 것으로 여겨진다.

 

The following two tabs change content below.

편집국

시니어 타임즈 US는 미주 한인 최초 온라인 시니어 전문 매거진입니다.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