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스앤젤레스=시니어타임즈US] 폭스(FOX) 뉴스 고정 평론가인 고든 G 챙이 최근(10월 8일) 그의 트위터를 통해 의미 심장한 발언을 남겼다. 그는 트위터에 “#MoonJaein could be a #NorthKorea agent, yet whether he is or not we should treat him as one. He is subverting freedom, democracy, and #SouthKorea. He is dangerous.” 이라고 썼다. 이를 해석해보면 “문재인은 북한의 에이전트일 수 있다. 아직 맞든 아니든 우리는 그를 북한 에이전트로 대하고 다뤄야 한다. 그는 자유와 민주주의 그리고 남한을 파괴하고 있다. 그는 위험하다”라고 볼 수 있다.

특히 ‘COULD BE’라는 표현을 쓴 것으로 보아 강한 확신을 담고 있음을 알 수 있다. 국제 외교 안보 관계에서 보통 에이전트는 정보 요원, 스파이, 간첩 등을 표현할 때 사용되곤 한다. 고든 챙이 문재인 대통령을 지칭할 때 사용한 에이전트라는 표현은 사실상 우리말로 간첩이라는 표현이 어울린다.  그는 지난 5월 폭스 뉴스와의 인터뷰를 통해 문재인은 한국을 북한에 상납하고 싶어하는 자들에 둘러쌓여 있다고 말해 이목을 끌기도 했다.

 

The following two tabs change content below.

편집국

시니어 타임즈는 미주 한인 최초 온라인 시니어 전문 매거진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