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차팔기 견적비교 서비스 헤이딜러가 ‘자동차 브랜드 선호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 55%의 운전자들이 다음 차로 국산차보다 수입차를 선호한다고 밝혔다.

2일 헤이딜러 조사결과에 따르면 국산차 운전자의 48%가 다음 차로 수입차 구입을 선호, 수입차 운전자의 90%가 다음 차량으로 수입차를 또 구입하길 원한다고 밝혔다.

구체적인 브랜드 선호도 응답에선 수입차 브랜드 중 벤츠가 21.1%로 가장 높았고, BMW 15.3%, 아우디 13.1%, 볼보 7.2% 순으로 나타났다.

국산차 브랜드 선호도는 기아자동차가 42%로 다음 차량 선호도가 가장 높은 브랜드로 꼽혔으며 현대자동차가 38%, 쉐보레가 13%, 르노삼성 4.4% 순이었다.

이번 조사는 헤이딜러 회원 등 250여명을 대상으로 진행되었고 응답한 운전자 중 84%가 국산차, 16%가 수입차를 보유하고 있었다.

헤이딜러는 이번 운전자 대상 브랜드 선호도 조사 결과에 따르면, 향후 수입차 판매량이 더욱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수입차 구매고객 중 판매할 중고차를 보유한 고객을 대상으로 자체 프로모션 등을 준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피알앤디컴퍼니는 모바일기술을 이용해 한국에 중고차 모바일 경매 시스템을 정착시켜나가고 있는 IT벤처기업이다.

‘내차 팔기 앱 헤이딜러’를 서비스 중이며, 헤이딜러는 매월 1만5000대의 개인 차량이 등록되고, 10만개 이상의 중고차 딜러 매입견적이 제시되는 국내 최대 내차팔기 견적비교 서비스다./프리덤뉴스

프리덤뉴스(http://www.freedomnews.co.kr) 제공

The following two tabs change content below.

편집국

시니어 타임즈는 미주 한인 최초 온라인 시니어 전문 매거진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