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일당백 이언주, “탄핵 찬성표 던진 후 민주당에 엄청난 배신감 느껴”

[LA=시니어타임즈US] 이언주 의원이 유투브 ‘가로세로연구소TV’에 출연, 지난 박근혜 대통령 탄핵에 대한 자신의 입장을 밝혔다. 이 의원은 당시 민주당에 속해 있었기 때문에 반대표를 던지기를 어려웠을 것이다라고 언급하며, “찬성표를 던지고 난 후 민주당에 엄청난 배신감을 느꼈다”고 말했다.

이 의원이 엄청난 배신감을 느낀 이유를 들며 “박근혜 전 대통령이 헌법수호 의지가 약하다고 탄핵 했는데 문재인 정권은 아예 헌법을 파괴하고 있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이어 최근 대한항공 사태와 같이 국가가 국민연금을 통해 기업을 국유화 하고 있다고 말하며 “박근혜 대통령 탄핵이 국가체제에 위협이 될 수 있다는 것을 너무 나이브하게 생각했다”며 소감을 밟히기도 했다.

모두가 궁금해하는 향후 행보에 관하여서는 한국당에 긍정적인 반응을 보이면서도, 지금 당장 입당하는 것 보다는 다른 역할 등을 고민해볼 것이라는 의견을 남기기도 했다. 보수 애국국민들 사이에서 이언주 의원은 ‘일당백’이라는 별명으로 통한다. 이 의원 1명이 100명의 보수 국회의원들 보다 낫다는 것이다. 탄핵에 대한 입장을 분명히 밟힌 이 의원. 다음 행보가 기대를 모은다.

 

 

The following two tabs change content below.

편집국

시니어 타임즈는 미주 한인 최초 온라인 시니어 전문 매거진입니다.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