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文, 너는 상대가 안되니 오지랖 떨지 말고 푹 쉬어라!”

[LA=천국시민사랑방] 북한 매체들이 13일 한국이 미국과의 공조를 우선시하는 상황에서 남북이 따로 마주앉아 이야기할 필요는 없다는 주장을 내놓았다.

북한 대남선전매체 ‘우리민족끼리’는 이날 ‘소외론, 결코 공연한 우려가 아니다’는 제목의 글에서 “우리로서는 미국의 승인없이는 한걸음도 움직일 수 없는 상대와 마주앉아 공담하기보다는 남조선에 대한 실권을 행사하는 미국을 직접 대상하여 필요한 문제들을 논의하는 것이 훨씬 생산적”이라며 이렇게 주장했다.

매체는 “(판문점 회담으로 인한) 조미(북미) 협상 재개 분위기는 남조선에도 유익한 것으로서 환영하고 지지하며 기뻐할 일이지 불안해할 이유는 하나도 없다”면서 “조미 두 나라가 마주앉아 양국사이의 현안문제를 논의하는 마당에 남조선이 굳이 끼어들 필요는 없으며 또 여기에 끼어들었댔자 할일도 없다는 것은 자명하다”고 지적했다.

매체는 이어 “사실 ‘한국소외론’은 북남관계에서 미국의 눈치를 보면서 아무것도 하지 못하고있는 남조선 당국이 스스로 초래한 결과”라며 “남조선 당국이 조선반도 문제에서 소외되지 않으려면 제정신으로 사고하고 스스로 결단을 내릴 수 있는 자주적 입장을 가져야 하며 좌고우면하지 말고 북남선언들의 철저한 이행에 과감히 적극적으로 나설 용단을 내려야 한다”고 촉구했다.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