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미 국방부, 한국 등 4개국 여행경보 3단계 국가에 포함

이탈리아, 중국, 이란도 60일간 여행 금지

마크 에스퍼 미 국방부 장관 [AP연합]

[LA=시니어타임즈US] 미 국방부는 11일 장병과 소속 민간인 및 그 가족이 한국과 이탈리아 등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여행경보 3단계를 발령한 국가를 오가는 이동을 오는 13일부터 60일간 금지한다고 밝혔다.

국방부의 이러한 조치는 주둔지 변경, 임시 파견, 정부 지원 휴가를 포함한 모든 종류의 여행에 해당하며,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13일부터 30일간 유럽발 미국 입국을 금지하고 한국에 대해선 상황에 따라 여행 제한 조치 완화 가능성을 내비친 직후에 내려졌다.

앞서 미 육군은 지난 9일 한국과 이탈리아를 오가는 모든 장병과 가족에 대해 5월 6일 또는 추가 지침이 있을 때까지 이동 제한을 한다고 밝힌 바 있다.

신종 우한폐렴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세계적 확산으로 CDC가 지정한 여행경보 3단계 국가는 한국을 비롯해 이탈리아, 중국, 이란 등 4개국이다. CDC는 여행 경보를 세 단계로 나누고 있고, 가장 높은 3단계는 ‘여행 재고’를 뜻한다. 다만 국방부는 여행경보 3단계 국가는 CDC에 의해 바뀔 수도 있다며 국방부는 향후 변경 사항을 따르겠다고 밝혔다.

세션 내 연관 기사 보기

The following two tabs change content below.

편집국

시니어 타임즈는 미주 한인 최초 온라인 시니어 전문 매거진입니다.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