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 상납 의혹 이준석과 함께 유세? 김진태, 김은혜 제 정신인가? 네티즌 비난 쏟아져

국민의힘 강원도지사 후보 김진태 페이스북 공식 홈페이지 캡처

[LA=시니어타임즈US] 이준석이가 지방선거를 앞두고 후보 지원 유세에 나서자 당원과 후보 지지자들로부터 거센 비난을 받고 있다는 소식이다. 이준석이는 현재 당 윤리위 만장일치로 성 상납 의혹 관련 윤리위에 회부된 상태다. 게다가 검수완박 관련 지지세력에서 엄청난 욕을 먹고 있는 상태다. 이런 가운데 이준석이는 김은혜(경기도지사 후보), 김진태(강원도지사 후보)를 각각 지원 유세했다.

하지만 국민의힘 당원 게시판에는 이준석이의 이 행동에 대해 비난하는 글이 쏟아졌다. 내용의 재부분은 성 상납 의혹으로 시끄러운 작자를 후보들이 앞세운다는 것이다. 이는 곧 해당 후보에 대한 비난으로도 이어졌다.

뉴스를 접한 애국 동포는 “성 상납 의혹은 현진 당 대표가 윤리위에 회부된 상태에서 선거 유세를 하러 다니는 행동은 과연 어떻게 봐야 하는가? 그리고 그런 범죄를 저지른 의혹이 있는 자를 옆에 두고 유세를 함께하는 후보들은 과연 제정신인가?”라고 의견을 전해오기도 했다.

세션 내 연관 기사 보기

The following two tabs change content below.

편집국

시니어 타임즈 US는 미주 한인 최초 온라인 시니어 전문 매거진입니다.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