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미국의 중간 선거일을 맞아 이제까지 미국에서 있었던 중간 선거들 중 미국 역사에 가장 큰 반향을 일으켰던 7개의 중간 선거에 대하여 The Daily Signal에서 쓴 글을 번역하여 올립니다.

이번 선거가 트럼프 대통령에 관한 선거는 아니지만, 그의 대통령으로서의 업무 수행에 관한 능력을 시험하는 자리로서 화요일 중간선거에서 두가지 결과에 직면하게 될 것인데 이는 거부냐, 승인이냐 중 하나입니다.

지금까지의 중간선거 역사는 그 어떤 대통령의 편에도 서지 않았습니다. 1862년 이래로 대통령이 속한 정당은 평균적으로 32개의 하원 석을 잃었고 2개 이상의 상원 석을 잃었습니다.

그리고 1826년 이래로 대통령이 속한 정당은47번의 중간선거 중 41번 의석을 잃었습니다.

몇가지의 예상 가능한 시나리오가 있습니다.

반대편에서 선 정당이 2010년 공화당에서 63개의 하원 의석을 승리했던 때 오바마 대통령이 ‘폭탄’이라고 불렀던 상황처럼 될 수 있습니다. 아니면, 희귀한 케이스로 대통령이 속한 정당이 승리할 수도 있는데 그런 경우는 지난 100년 동안 오직 3번만 일어났습니다. 그것은 1934, 1998 그리고 2002년입니다.

물론, 앞서 말한 두가지 경우 말고도 1962년이나 1990년 때처럼 대통령이 속한 정당이 적당한 선에서 몇 석을 잃는 것에서 끝날 수도 있습니다.

이제 과거의 ‘폭탄’ 이거나 승리, 아니면 더한 중간선거의 결과들을 통해 2018년을 전망해 볼 수 있을 것입니다.

1. 1826년, 민주당이 일으킨 첫 파도(blue wave)

1824년 대선을 앞두고 국민의 입소문이 좋지 않았습니다. 왜냐하면 선거인단의 과반수를 득표한 후보가 없었기 때문에, 선거는 하원으로 넘어갔습니다.

하원의장 헨리 클레이는 존 퀸시 애덤스를 지지하며 앤드류 잭슨을 누르고 승리했습니다. 아담스가 클레이를 국무장관으로 임명했을 때 잭슨과 그의 지지자들은 이것을 “부패한 거래”라고 불렀습니다.

구 연방정부와 민주공화당을 대체하는 새로운 파벌이 탄생하게 됩니다. 미국 제2대 대통령의 아들인 아담스는 전국 공화당원들을 대표했습니다. 잭슨 지지자들은 자신들을 민주당원이라고 불르게 됩니다.

잭슨의 정치세력들은 1824년 하원에서 아담스를 위해 투표하긴 했지만, 1826년 잭슨을 위해 투표한 의원들을 대상을 목표로 삼았습니다.

1826년, 민주당은 하원에서 113대 100으로 다수를 차지했고, 상원의 대부분을 차지했으며, 이때까지 직접 선출은 이루어지지 않은 상황이었습니다.

2. 1858년 공화당의 첫 승리

제임스 부차난 대통령의 민주당은, 부차난이 노예제도를 찬성하는 캔자스 주(州)를 지지했음에도 불구하고 노예제도를 둘러싼 분열 양상을 보였습니다.

이것은 노예제를 반대하는 새로운 공화당이 하원 다수를 장악하기에 충분한 공간을 만들게 됩니다.

The American Party 와 Whigs는 거의 붕괴될 뻔 했지만, 1858년에 일부 당원을 선출하는데 성공하게 됩니다. 공화당원들은 과반수 의석에 조금 못미쳤지만, 그들은 집권 연대를 결성했습니다.

이 선거는 남북전쟁 전의 마지막 중간선거가 되었으며, 한 유명한 공화당원이 그 해에 선거에서 패배했습니다.

당시 미국 상원의원들이 직접 선출되지는 않았지만, 상원 후보들은 선거운동을 했고 주 의회 선거는 상원 대리 선거의 역할을 했다.

이 해는 공화당원 에이브러햄 링컨 전 하원의원이 현 민주당원 스티븐 더글러스에게 낙선하였지만 전국적인 명성을 얻은 해였다. 왜냐하면 이 경선은 더글라스 후보가 민주당의 차기 대통령 후보로 널리 알려져 전국적으로 주목을 받았기 때문입니다.

링컨과 더글러스는 1860년 대통령 선거에서 이전과 서로 다른 결과를 얻게 됩니다.

3. 1874년 민주당의 재기(comeback)

남북전쟁 이후 민주당은 패전연방이 된 정당으로 낙인찍혔고, 이는 전반적으로 주로 남부의 지역당이 되는데 영향을 미치게 됩니다.

이 것에 편승해서 공화당은 소위 “bloody shirt campaign” 이라고 불리는 것을 실시했는데, 이것은 유권자들에게 모든 민주당원이 반란자는 아닐지 모르지만 모든 반군들은 민주당원이라는 것을 상기시키는 것이었습니다.

전쟁이 끝난 지 거의 10년이 지난 후, 이런 캠페인의 효과는 북부 주에서도 민주당 의원 후보들이 승리하면서 사라지기 시작했습니다.

공화당은 1872년 Ulysses S. Grant의 대통령 선거에서 압도적인 승리를 거둔 이후 의회의 3분의 2를 통제했다. 민주당은 사면초가에 빠져 1872년 자유공화당 후보 호러스 그릴리를 제압했다. 자유공화당은 그랜트 정책에 만족하지 못한 공화당 소속의 분열된 정당이었다.

그러나 국민들은 그랜트 정부의 부패에 좌절하고 남부의 재건에 의해 지쳤다. 북부인들은 왜 연방군이 여전히 남부 주에 남아있어야 하는지 궁금했다. 공화당에 문제를 더 악화시키는 것은 1873년의 경제 공황이었다.

1874년 중간선거에서 민주당은 168석을, 공화당은 108석을, 무소속은 14석을 차지하면서 의회에서 96석을 잃었습니다. 무소속 의원들이 일부 하원 선거에서 이겼지만, 민주당원들이 가장 많이 이겼고, 공화당원들은 상원을 장악했습니다.

1876년 공화당 러더포드 B간에 있었던 대통령 선거 이후 헤이스와 민주당 새뮤얼 틸덴, 하원 다수당은 교착상태에 빠진 결과에 대해 타협을 강요하고 공화당 정부의 재건에 종지부를 찍게 됩니다.

4. 공화당의 1894년 기록적인 승리

1892년, 보수적인 민주당 그로버 클리블랜드는 비연속적으로 재선된 최초의 대통령이었습니다. 그러나 그 두 번째 임기에는 1893년의 경기 침체와 대규모 석탄 파업이 포함되었습니다.

1874년에 폐기된 지 20년 후, 공화당은 그들의 손실을 보상하고 116개의 하원 의석과 5개의 상원 의석을 얻었다. 스미스 소니언 잡지는 그것을 “기록상 가장 큰 삭제”라고 불렀다.

공화당과 포퓰리스트 정당들이 같은 후보를 지지하기로 동의했을 때 민주당은 앨라배마, 텍사스, 테네시, 노스캐롤라이나 주의 남부지방에서 의석을 잃었습니다. 2년 후, 공화당의 윌리엄 맥킨리는 대통령직에서 승리하기 위한 모멘텀을 추구하게 됩니다.

5. 1946년 공화당의 부흥

대공황 이후 공화당은 기본적으로 전 대통령 허버트 후버의 당으로 보여진 것때문에 인기가 있었던 프랭클린 루즈벨트 대통령의 뉴딜 정책을 지지하는 민주당에게 일상적으로 패했다.

1945년 루즈벨트가 사망한 후 해리 트루먼 부통령은 2차 세계대전에서 최후의 승리를 쟁취했음에도 불구하고 빈약한 대체자로 보였습니다.

전후 경제가 침체되기 시작했고, 소련과의 냉전이 주요 쟁점이 되었습니다. 공화당원들은 “Had enough(그만할 때도 되지 않았어?)?”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그들은 56개의 하원과 13개의 상원 의석을 얻었습니다. 공화당은 1928년 이래로 양원을 다 수용하지 않았다.

트루먼이 공화당의 토마스 듀이를 상대로 기습적인 승리를 거두는 과정에서 “아무 것도 하지 말라”고 비난하면서, 1948년에 이 새로운 다수파는 트루먼이 출마하기에 좋은 호재임이 입증되었습니다.

6. 1974년 워터게이트 출생자들

민주당은 1974년에 이미 의회 과반수를 얻었습니다. 그러나 공화당 리처드 닉슨이 대통령직을 사임하고 3개월 후 제럴드 포드 전 부통령이 취임한 후, 공화당은 의회에서 무너지게 됩니다.

포드의 닉슨 사면과 에너지 위기가 결합되면서 민주당원들은 2/3의 과반수 의석과 4개의 상원 의석을 얻는데 힘을 얻었습니다.

이 상황에 대해 “1974년 워터게이트 이후, 가장 큰 사건 중 하나였다.”고 Sacred Heart 대학의 정치학과의 게리 로즈가 데일리 시그날에서 말했습니다. “Nixon 대통령과 공화당이 워터게이트로 한 일에 대한 혐오감이 사람들에게 있었습니다.”

새로 선출된 민주당원들은 “워터게이트 아기들”로 알려져 있었습니다. 새로운 민주당원들 중 많은 수가 북부 liberal 이었기 때문에, 그것은 대부분의 위회 위원장직을 가졌던 남부 온건파들로부터 당의 체질을 바꾸었습니다.

7. 1994년 깅그리치 혁명

1992년에 당선된 빌 클린턴 대통령은 아칸소 주의 화이트워터 부동산 개발을 둘러싼 의혹과 같은 혐의로 즉각 조사를 받게 됩니다.

클린턴은 세금을 올렸지만 의회를 통해 건강보험 법안을 얻지는 못했다. 그는 “묻지도, 말하지도 마” 정책을 펼쳤고, 그 당시에는 인기 있는 움직임이 아닌, 군대내에서 동성애자들의 환영을 받았다.

“클린턴은 1994년에 안타를 쳤다.(성공했다)”라고 피트 로즈가 말했다. 클린턴 대통령직은 1994년에 표류했습니다.

이런 배경에서 뉴트 깅리치, R-가 등 공화당 의원들은 미국을 재정에 대한 책임으로 돌려주기 위한 시책을 포함한 “미국과 접촉”을 도입했다.

1952년 이후 처음으로 공화당이 하원의원 53석과 상원 7석에서 승리하면서 상하 양원을 모두 장악하게 됩니다. 깅리치는 하원의장이 되었습니다.

클린턴은 11월 공화당 후보인 밥 돌과의 경선에서 재선 승리를 위해 1996년 연두교서에서 “대정부시대는 끝났다”고 선언하며 의회를 잃은 후 결단력 있게 움직였습니다.

최근 선거의 물결들

조지 W 부시 대통령의 두 번째 중간선거는 민주당이 12년 만에 상원을 탈환하면서 그의 첫 번째 중간선거보다 훨씬 더 실망스러웠습니다.

민주당 의원들은 의회의 첫 여성 의장인 낸시 펠로시 하원의원을 선출하기 위해 31석을 확보했습니다. 상원에서는 공화당이 6석을 잃었고, 민주당과 타협한 두 명의 무소속 의원이 당에게 51표 과반수를 주게 됩니다.

펠로시의 임기는 겨우 4년 동안 지속되었다. 2008년 대통령 선거에서 민주당 버락 오바마의 승리한 후, ‘tea party’ 운동이 일어나면서 공화당원들은 63석을 차지하며 의회를 다시 장악했습니다. 민주당원들이 상원을 장악했지만 공화당은 6석을 추가로 확보했습니다.

오바마는 지긋지긋할 정도는 아니었지만, 티파티 운동은 이 나라가 가고 싶지 않은 방향으로 가고 있다고 느끼게 됩니다. 왜냐하면 오바마는 큰 건강 관리 법안을 가지고 정부의 역할을 늘리고, 지출을 늘리고, 불경기의 한가운데에 있었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일부 사람들에게는 최초의 흑인 대통령에 대한 반발이 있었습니다.

오바마는 2012년에 재선에 성공했지만 공화당은 2014년 중간선거로 돌아와 9개의 상원 의석을 얻으며 상원에서 과반수를 차지했다. 공화당은 또한 하원에서 13석을 더 얻었습니다.

그렇게 나쁘지는 않습니다.

지난 한 세기 동안 세 차례에 걸쳐, 대통령 당은 실제로 의석을 추가했습다. 1934년 민주당 프랭클린 루즈벨트와 1998년 민주당 빌 클린턴, 2002년 공화당 조지 W 부시 때입니다.

그러나 일부 선거는 대통령의 대실패 혹은 대승리도 아니었습니다.

1960년 대통령 선거에서, 민주당 존 F. 케네디는 공화당원 리차드 닉슨과의 접전 경기에서 가까스로 승리했다.

Chicanery 는 널리 의심을 받았습니다. 하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케네디는 쿠바 미사일 위기를 다룬 것으로 인해 유명해졌습니다.

1962년 중간선거에서 공화당은 하원에서 4석, 상원에서 3석만을 추가했습니다. 케네디는 1963년 11월 텍사스로의 정치적 순방 중에 암살당했을 때 여전히 민주당은 다수당이었습니다.

1988년 조지 H.W. 부시는 공화당 동료인 로널드 레이건의 뒤를 이어 대통령으로서 압도적인 승리를 거두었지만, 그것은 중간 단계까지로는 넘어가지 못했다. 중간선거의 역사를 볼 때, 그것은 여전히 끔찍한 결과까지는 아니었습니다.

민주당은 1990년에 하원 8석과 상원 1석만을 추가로 얻게 됩니다. 이것은 별로 차이를 만들어 내지 못했습니다. 왜냐하면 그 당이 이미 의회의 양원을 장악했기 때문입니다.

편집자주 – 엎치락 뒤치락했던 미국 중간선거의 역사를 통해 우리는 숫자를 통해서는 어떤 결론에도 도달할 수 없을 지 모릅니다. 왜냐하면, 의회 의석의 숫자보다 더 중요한 것은 그래서 어떤 당이, 혹은 어떤 의원들이 이 나라를 위해 어떤 차이를 만들었냐가 더 중요하기 때문입니다. 미국의 중간선거는 일종의 점검의 시간입니다. 누가 다수를 이루었든 지금까지 잘 해왔느냐에 따른 점검이 확실하게 이루어지는 시간인 것입니다.

그래서 중간선거의 중요성은 더 크기 마련인데, 한 가지 우려가 되는 것은 사람들이 가장 많이 정보를 얻는 주류 미디어의 편향성이 극심한 현실입니다. 특별히 현 트럼프 대통령과 그 행정부에 대한 편파적이고도 비판적인 보도들 많은 위험수위에 놓여 있습니다.

요즘은 TV를 켤때마다 여러 후보들의 TV 선전이 홍수를 이룹니다. 그러나 그것으로는 누가 하는 말이 맞는지 분별하기 어렵습니다. 그렇다고 주류 미디어의 이야기도 신뢰하기 어렵습니다. 만일 여러분이 신뢰하는 선거안내 웹싸이트가 있다면 그것을 활용하는 편이 훨씬 더 안전할 것입니다.

민주주의 국가에서 투표의 중요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습니다. 자신의 야욕이 아닌, 진심으로 국가와 사람들을 위해 일할 수 있는 사람이 누구인지를 분별하는 지혜가 그 어느때보다 필요한 시기입니다.

중간선거가 치뤄지는 오늘 하루 우리 모두가 다시 한 번 하나님의 공의가 이 나라에 우뚝 서는 기회가 되기를 기도할 수 있기 바랍니다.

The following two tabs change content below.

편집국

시니어 타임즈는 미주 한인 최초 온라인 시니어 전문 매거진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