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동경의 바다 / 나은혜

동경의 바다

내륙이 고향인 이에겐
바다는 언제나 신비한꿈

바닷가에서 태어난이는
바다는 언제나 고향의품

태고적부터 변함없는
내공 깊은 파도소리

인재가 태어난다는 전설
섭지코지에서 꿈을 꾼다

나은혜 선교사(지구촌 선교문학 선교회 대표)

The following two tabs change content below.

편집국

시니어 타임즈 US는 미주 한인 최초 온라인 시니어 전문 매거진입니다.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