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만평] 한반도 운전자에서 인질자로

대한민국을 지켜준 자유진영 동맹들과의 군사훈련을 북괴 중공 눈치 보느라고 소극적 참여를 하는 동안 동아시아에서는 한 번도 보지 못한 자유진영 동맹군대로 가득 차고 있다. 우리는 최대 위험 당사자인데도 불구하고 중공 눈치에 북괴 눈치 보다가 급기야는 이대로 자발적 인질이 되는 건 아닌지 우려가 된다.

아차달(필명, 49·만평작가)

작가 아차달(사진) 씨는 현재 포털사이트 다음에서 ‘아차달의우로보기’ 블로그 만평을 인기리에 게재하고 있다. 대학 재학 시절 미대 학생회장으로 한총련에 자동등록… 데모에도 참여한 적이 있다. 만화가를 꿈꾸며 미대를 졸업하고, 생업을 위해 인테리어 현장을 전전하기도 했던 그는 탄핵사태 후 정권이 바뀌고 언론과 포털이 정부와 특정세력에 장악되면서 거짓선동 기사가 쏟아져 나오는 것이 보이기 시작했다. 국민들에게는 여과 없이 적나라하게 스며드는 현실인데도 국민들은 비판 없이 받아 들여야 하는 나라에 살고 있다는 게 믿기지 않았다. 가만히 있어서는 안 된다는 생각에 붓을 들었다.

블로그 주소: https://blog.naver.com/achadal

◊ 본지는 2020년 9월 14일부터 저자의 허락 하에 ‘아차달의우로보기’ 만평 연재를 시작한다.

세션 내 연관 기사 보기

The following two tabs change content below.

편집국

시니어 타임즈 US는 미주 한인 최초 온라인 시니어 전문 매거진입니다.

Reply